구단뉴스

  HOME  >  NEWS  >  구단뉴스

대전하나시티즌, 박물관 조성을 위해 팬 소장품 기증 받는다.
작성자 : 운영자2022-04-18 | 조회 305

 

대전하나시티즌이 대전월드컵경기장 내 박물관 조성을 위해 팬들의 소장품을 기증받는다.

대전은 2022년 창단 25주년을 맞아 구단의 역사와 전통을 담은 상징적인 공간을 조성한다. 박물관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서관 3층에 건립되며 대전하나시티즌 홍보관과 2002년 월드컵 기념관으로 구성된다. 대전하나시티즌 홍보관은 구단의 역사와 비전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만들어지며 2002년 월드컵 기념관은 기존 대전월드컵경기장 남관 1층에 위치했던 기념관의 노후화로 인해 이전 설치한다.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대 이탈리아의 16강전과 한일 월드컵을 기념하는 물품들이 전시된다. 대전하나시티즌의 역사와 전통, 월드컵 4강 신화의 영광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축구특별시 대전의 상징적인 장소로 만들어 방문객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대전하나시티즌 홍보관에는 구단의 역사를 함께하고 추억을 공유하고 있는 팬들을 위한 특별한 공간이 마련된다. 이를 위해 구단의 역사가 깃든 팬들의 소장품을 기증받는다. 4월 22일까지 접수하며 과거 유니폼을 비롯해 입장권, 사진, 홍보물, 기념품 등 대전시티즌을 추억할 수 있는 모든 물품을 대상으로 한다.

누구나 온라인을 통해 기증에 참여할 수 있으며 기증 신청 접수 후, 심의를 통해 기증 대상품을 선정한다. 기증품은 홍보관 내에 기증자의 이름으로 전시된다. 기증자에게는 선수단 친필 사인 백구 및 2022시즌 선수 실착 유니폼이 증정된다.

대전하나시티즌 허정무 이사장은 “구단의 역사를 한눈에 살펴보고 팬 여러분과추억이 공존하는 공간 조성을 통해 역사와 전통, 미래의 비전을 함께 공유할 수 있는 대전월드컵경기장의 특별한 공간으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애장품 기증 신청서 바로가기 링크: https://forms.gle/rWsJVkNjsiiu5J5F6